광고

해남군, ‘시책 일몰제’로 9억여원 예산절감 효과

올해 10건 일몰 및 통폐합, 선택과 집중 행정 효율 높여

손다해 기자 | 기사입력 2021/05/13 [15:12]

해남군, ‘시책 일몰제’로 9억여원 예산절감 효과

올해 10건 일몰 및 통폐합, 선택과 집중 행정 효율 높여

손다해 기자 | 입력 : 2021/05/13 [15:12]

 

▲ 해남군청사 전경.     ©사진=해남군

 

[시사코리아 = 손다해 기자]해남군이 비효율적・관행적 사업을 일몰하고 행정환경 변화에 탄력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시책일몰제’를 추진한 결과, 10개 사업이 일몰 또는 통폐합되었다.
 
군은 올해 2월부터 전 부서를 대상으로 목적이 달성된 사업, 반복・관행적 비효율 사업, 행정사무감사 등에서 불필요성이 제기된 사업 등 일몰 과제를 발굴하고, 자체일몰 또는 심의 일몰을 거쳐 일몰 여부를 결정했다.

 

이에따라 보건소 수질검사 업무를 비롯한 6건은 일몰 폐지, 곡물건조기 지원사업 등 4건은 기존사업으로 통폐합 폐지하기로 결정하고, 내년 예산에 미반영된다.

 

일몰사업 세부내역은 △보건소 수질검사 △사료 원통분쇄기 지원사업 △고품질쌀 포장재 디자인개발 △친환경재배단지 돌발병해충 방제자재 지원사업 △고추 수확작업기 지원사업 △ 템플스테이 지원사업 6건이며, 통폐합사업은 △곡물건조기 지원사업 △집진기 지원사업 △인삼재배 관수시설 지원사업 △공예품대전 입상자 출품지원 4건이다.

 

시책일몰을 통해 절감된 9억 4000여만원의 예산과 행정력은 행정변화에 신속 대응할 수 있는 신규 미래성장 동력사업과 국민편익사업에 투입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비효율적인 업무를 개선하고, 행정환경 변화에 따른 신규수요에 적극 대응하는 효율적인 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