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코리아

SPC삼립, 미각제빵소 가루쌀 베이커리 출시…쌀 소비 촉진 나서

가루쌀의 원료 활용도를 높이는데 앞장설 터 ... SPC삼립

유인경 기자 | 기사입력 2023/08/29 [08:53]

SPC삼립, 미각제빵소 가루쌀 베이커리 출시…쌀 소비 촉진 나서

가루쌀의 원료 활용도를 높이는데 앞장설 터 ... SPC삼립

유인경 기자 | 입력 : 2023/08/29 [08:53]

 

 SPC삼립이 국내 쌀 소비 촉진 정부 사업에 협력해 ‘가루쌀’을 활용한 미각제빵소 가루쌀 베이커리 2종을 선보였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가루쌀 베이커리’는 농촌진흥청에서 국내 쌀 소비 촉진을 위해 개발한 쌀가루 전용 품종인 ‘가루쌀’을 사용한 제품이다. 가루쌀은 일반쌀 대비 부드럽고 촉촉하여 빨리 굳지 않고 발효속도가 빨라 베이커리, 떡 개발에 적합한 것으로 알려졌다.

 

 SPC삼립은 지난 4월 농림축산식품부가 진행하는 가루쌀 제품개발 지원사업에 참여하고, 관련 제품을 출시해 가루쌀의 원료 활용도를 높이는데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이번에 출시한 신제품은 밀가루를 사용하지 않고 가루쌀을 100% 사용해 부드러우면서 촉촉한 ‘가루쌀 휘낭시에’와 탕종법(밀가루에 따뜻한 물을 넣어 반죽하는 기법)을 적용해 쫄깃하며 적정 비율의 가루쌀을 넣어 식빵 테두리까지 부드러운 ‘가루쌀 식빵’등 2종이다. 전국 중대형 마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SPC삼립은 가루쌀 외에도 국내산 원재료 활용에 적극 나서고 있다. 2022년에는 농림축산식품부와 국산밀 소비 활성화 협약’을 체결하고 국산밀을 활용한 베이커리 제품을 출시했으며, 고창논산 수박, 해남 초당옥수수 등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SPC삼립 관계자는 “이번 신제품을 통해 베이커리 원료로서 가루쌀의 매력을 소비자들이 경험해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가루쌀을 활용한 다양한 베이커리 품목을 개발해 쌀 베이커리 대중화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9년 5월 선보인 미각제빵소는 ‘좋은 원료, 건강한 베이커리’라는 슬로건 하에 건강을 지향하는 고품질의 제품을 가까운 편의점과 마트에서 손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한 프리미엄 베이커리 브랜드로, 현재 글로벌 프리미엄 귀리 음료 브랜드 오틀리와 협업한 베이커리(식빵, 미니롤 등)와 이즈니버터롤, 생(生)식빵 등 14종의 제품을 판매하고 있다. < SPC삼립 제공>

  • 도배방지 이미지

SPC삼립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