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시 복지용구 공유센터 26일 문 연다

업사이클링 휠체어, 전동침대 등 무상 대여…전국 기초자치단체 최초

김덕주기자 | 기사입력 2021/04/23 [06:44]

성남시 복지용구 공유센터 26일 문 연다

업사이클링 휠체어, 전동침대 등 무상 대여…전국 기초자치단체 최초

김덕주기자 | 입력 : 2021/04/23 [06:44]

  

  4월26일 개소 하는 중원구 은행동 소재 '성남시복지용구 공유센타'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전국 기초자치단체로는 처음으로 시민에 기증받은 복지용구를 업사이클링해 필요한 이들에 무상 대여하는 사업을 편다.

이를 위해 중원구 은행동 제9공영주차장 내에 ‘복지용구 공유센터’를 설치해 오는 4월 26일 문을 연다.

성남시 복지용지 공유센터는 88.52㎡ 규모에 대여실과 수리실을 갖췄다.

운영 인력 8명이 복지용구 기증 접수, 수리, 대여 업무를 본다.

대여 품목은 휠체어, 전동침대, 간이변기, 목발, 재활 운동 보행기, 욕창 방지 방석, 이동 욕조, 목발, 지팡이, 실버카, 영상전화기, 특수마우스 등 22종 234개다.

최근 1년간 재활용할 수 있는 복지 용구를 시민에게 기증받아 소독, 수리하고 새 디자인을 입혀 재탄생시킨 용구들이다.

각종 사고로 일시적으로 몸이 불편한 사람, 노령자, 장애인 등 시민 누구나 빌려 쓸 수 있다.

대여하려면 성남시 복지용구 공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신청하면 된다. 대여 용구는 무료 배송 설치해 준다.

대여 기간은 90일이다. 연장 신청하면 최장 1년까지 빌려 쓸 수 있다.

성남시 장애인복지과 관계자는 “기증받는 복지용구를 업사이클링해 활용성을 높이고, 필요한 시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 공유의 가치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복지용구 공유센터 개소식은 이날 오후 3시 20분 은수미 성남시장과 김광환 한국지체장애인협회 이사장 등 관계자 10여 명만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