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불의 여신 정이’ 이상윤, 왕자는 샤워하는 법도 남다르다?

임대현 기자 | 기사입력 2013/08/06 [08:23]

‘불의 여신 정이’ 이상윤, 왕자는 샤워하는 법도 남다르다?

임대현 기자 | 입력 : 2013/08/06 [08:23]
(시사코리아 임대현 기자) MBC 월화드라마 ‘불의 여신 정이’에서 배우 이상윤이 목욕재계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광해는 사신의 찻잔과 정이, 육도가 만든 찻잔을 바꿔치기 했고, 두 사람이 만든 것이 더 우월함을 사신 스스로 인정하게 만들며 선조의 기를 세우는 동시에 정이와 육도의 목숨까지 살리는 영민함을 보였다.

그러나 이에 수치스러움을 느낀 명나라 사신은 상을 준다는 핑계로 정이를 명으로 데려가 쥐도 새도 모르게 없애려 했고 뒤늦게 이 사실을 알게 된 광해(이상윤 분)와 김태도(김범 분)는 정이를 찾아나서 시청자들의 긴장감을 높였다.

그런 가운데, 광해가 깊은 산 속에서 목욕재계할 것을 예고해 그 사연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는 것.
 
 


사진 속 광해는 눈을 감고 경건한 표정으로 폭포수를 맞고 있으며, 어떤 일을 골똘히 생각하는 듯한 눈빛으로 주위 전경을 바라보고 있어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자아내고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광해, 무슨 일 있나? 표정이 심상치 않은 걸 보니 정이에게 위기가 온 건가 싶네!”, “심각한 표정조차도 멋있다~ 오늘도 역시 본방사수 필수겠군!”, “연적이지만 정이를 구하기 위해서는 합심하는 광해와 태도! 두 사람 모두 멋있어서 가슴 설렌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내고 있다.

광해와 태도가 정이를 구하기 위해 힘을 합치고 사신을 압박하는 모습으로 긴박함 넘치는 전개를 이어갈 MBC 월화특별기획 ‘불의 여신 정이’는 오늘 밤 10시에 12회가 방송된다.

임대현 기자 (eogus1217@nate.com)
  • 도배방지 이미지

불의여신정이,이상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