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불의 여신 정이’ 문근영, 단아+청순한 한복 자태 공개

임대현 기자 | 기사입력 2013/08/05 [08:14]

‘불의 여신 정이’ 문근영, 단아+청순한 한복 자태 공개

임대현 기자 | 입력 : 2013/08/05 [08:14]
(시사코리아 임대현 기자) MBC 월화드라마 ‘불의 여신 정이’의 문근영이 고운 한복 자태를 선보일 예정이어서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유정(문근영 분)은 ‘불의 여신 정이’에서 그동안 분원에 들어가기 위해 이름도 바꾸고 남자로 살았으나, 스스로 여자임을 밝히며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 바 있다.
 
 


그런 그녀가 참한 표정으로 양갓집 규수 포스를 발산하고 있는 사진이 공개된 것. 사진 속 정이는 단아하면서도 청순한 자태를 보이고 있으며, 양 손을 볼에 감싸고 무엇인가 고민하는 듯한 표정을 짓고 있어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또한, 허리에 양 손을 얹은 모습에서는 정이의 선머슴 같은 면모가 고스란히 묻어 나와 그녀가 색다른 복장에 아직은 어색해 하고 있음을 짐작케 한다.
 
 


이에 네티즌들은 “정이 드디어 변신하나?! 너무 고와서 눈길을 뗄 수 없다!”, “옷을 바꿔 입으니 하늘에서 내려온 선녀같네~”, “다시 여자로 돌아왔구나! 너무 고와서 광해, 태도 모두 정이에게 다시 한 번 반할 듯!” 등 뜨거운 반응을 보내고 있다.

한편, 오늘 방송될 ‘불의 여신 정이’ 11회에서는 정이가 광해(이상윤 분)에게 직접 예절을 배우지만, 좀처럼 진전이 없자 티격태격하며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할 전망.

정이와 이육도(박건형 분)가 힘을 합쳐 만든 청자 찻잔을 명나라 사신에게 바치는 모습이 그려질 MBC 월화특별기획 ‘불의 여신 정이’ 11회는 오늘(5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임대현 기자 (eogus1217@nate.com)
  • 도배방지 이미지

문근영,불의여신정이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