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불의 여신 정이’ 문근영-이광수, 부채는 촬영장 필수품

임대현 기자 | 기사입력 2013/08/02 [08:14]

‘불의 여신 정이’ 문근영-이광수, 부채는 촬영장 필수품

임대현 기자 | 입력 : 2013/08/02 [08:14]
(시사코리아 임대현 기자) MBC 월화드라마 ‘불의 여신 정이’에서 열연 중인 배우 문근영과 이광수의 깜찍한 촬영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지난 방송분에서 평범하지 않은 첫 만남으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한 문근영과 이광수는 사진 속에서 카메라를 향해 환한 미소와 깜찍한 표정을 짓고 있으며, 특히 이광수는 문근영을 위해 고개를 살짝 기울인 세심한 매너를 보이고 있다.

또한, 이광수의 손에는 크나큰 부채가 들려있어 그것으로 찜통 더위에 대처하고 있음을 짐작케 하고 있고 문근영은 장난스러운 표정과 동시에 카메라를 윙크를 하는 모습으로 특유의 상큼함을 발산하고 있다.

한편, 정이(문근영 분)과 광해(이상윤 분), 김태도(김범 분)의 아슬아슬한 로맨스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는 ‘불의 여신 정이’는 빠른 전개로 삼각관계가 가속화될 예정이며, 정이는 광해에게 수상한 점을 느끼고 마음 졸이는 모습이 그려질 전망이다.

정이가 이강천(전광렬 분)에 의해 위험에 처하게 되고 광해와 태도는 그녀를 구하기 위해 합심하게 되는 모습으로 긴장감을 높일 MBC 월화특별기획 ‘불의 여신 정이’는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영된다.

임대현 기자 (eogus1217@nate.com)
  • 도배방지 이미지

이광수,문근영,불의여신정이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