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시, 아이스팩 재사용 순환 사업 확대

수거함 16곳→27곳으로 늘려

김덕주기자 | 기사입력 2022/05/18 [08:17]

성남시, 아이스팩 재사용 순환 사업 확대

수거함 16곳→27곳으로 늘려

김덕주기자 | 입력 : 2022/05/18 [08:17]

   

 

성남시는 지난해 시범 운영하던 아이스팩 재사용 순환 사업을 이달 2일부터 재개했다.

 

사업 범위도 확대해 아이스팩 수거함을 기존 16곳에서 27곳으로 늘려 설치했다.

 

아이스팩 수거함이 설치된 곳은 시흥동, 은행2, 판교동 등 동 행정복지센터 19곳과 하대원동, 여수동 등에 있는 성남시자원순환가게 re100 7, 수진동 수정커뮤니티센터다.

 

수거 대상 아이스팩은 비닐 포장된 16×23(±1~2) 크기의 젤 타입이다.

 

종이·부직포 포장이나 파손 또는 오염된 아이스팩은 재사용할 수 없어 수거하지 않는다.

 

수거함에 모인 젤 타입 아이스팩은 세척, 소독 과정을 거쳐 대규모 점포, 전통시장, 식육 포장처리업체 등 20곳의 필요한 업체에 무상으로 제공한다.

 

시는 지난해 5한국환경공단 수도권동부환경본부와 아이스팩 적정 처리와 재사용 체계 구축에 관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후 7개월간 수거한 젤 타입 아이스팩 43000개를 경기성남지역지활센터가 세척, 소독해 17곳 업체에 제공했다.

 

성남시 자원순환과 관계자는 가정에서 버려지는 아이스팩을 모아 배출할 수 있도록 수거함을 확대 설치하고 제공 업체도 늘렸다면서 환경오염 예방과 생활 쓰레기 감축에 협조해 달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