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코리아

태안해경, 여름 성수기 해상 음주운항 특별단속

음주운항은 다른 사람의 생명을 위협합니다. 음주 후 선박 운항 절대 안돼요!

오승국 기자 | 기사입력 2024/06/13 [15:41]

태안해경, 여름 성수기 해상 음주운항 특별단속

음주운항은 다른 사람의 생명을 위협합니다. 음주 후 선박 운항 절대 안돼요!

오승국 기자 | 입력 : 2024/06/13 [15:41]

▲ 여름 성수기 해상 음주운항 특별단속 (사진제공 = 태안해양경찰)  © 오승국 기자

[시사코리아 = 오승국 기자] 태안해양경찰서(서장 임재수)는 여름 성수기를 앞두고 해양사고를 예방하고 선박 운항질서를 확립하기 위해 6월 24일부터 8월 31일까지 69일간‘음주운항 특별 단속’을 실시 한다고 밝혔다.

이번 음주운항 특별단속은 다중이용선박, 어선, 수상레저기구 등 해상에서 운항하는 모든 선박을 대상으로 실시하며, 파출소‧경비함정‧해상교통관제센터(VTS) 등 현장부서 간 정보를 교환해 의심 선박을 집중 단속할 예정이다.

특히, 숙취 및 음주 가능성이 높은 출항시간대와 점심시간대에 낚시어선‧레저보트 출항지 및 집중 활동해역 등을 고려하여 단속을 실시한다.

해사교통안전법에 따른 음주운항 단속기준은 혈중알코올 농도 0.03~0.08%이면 징역 1년 이하 또는 1천만원 이하 벌금형, 0.08~0.2%는 징역 1~2년 또는 1~2천만원 벌금형, 0.2% 이상은 징역 2~5년 또는 벌금 2~3천만원 벌금형을 선고받는다.

태안해경 관계자는 “음주운항은 선박충돌 등 인명 피해가 큰 해양사고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며“안전한 해상교통 문화 조성을 위해 강력한 음주운항 단속을 실시 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