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흥국화재, 자동차보험 온라인가입 ‘1분대로 단축’

한 번에 하나씩만 보여주는 ‘화면 단순화’로 간편가입 고도화
법인고객 ‘모바일가입’ 신규도입…차량 10대까지 보험료 산출

임병석기자 | 기사입력 2024/04/23 [08:53]

흥국화재, 자동차보험 온라인가입 ‘1분대로 단축’

한 번에 하나씩만 보여주는 ‘화면 단순화’로 간편가입 고도화
법인고객 ‘모바일가입’ 신규도입…차량 10대까지 보험료 산출

임병석기자 | 입력 : 2024/04/23 [08:53]

▲ 이미지제공=흥국화재     ©

 

태광그룹 금융계열사인 흥국화재는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온라인가입(CM) 시스템 개선작업을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간편가입 고도화’ 프로젝트는 고객이 접하는 첫 화면부터 보험가입 완료 화면까지 모든 단계를 ‘이해하기 쉽고 입력하기 간편하게’ 만드는 데 초점을 맞췄다. 보험료 산출까지 걸리는 시간은 3분에서 1분으로 대폭 단축됐다.

 

가입 소요시간 단축의 일등공신은 한 번에 하나씩만 보여주는 ‘화면 단순화’이다. 기존에는 한 화면 안에 고객이 읽어야 하는 내용, 버튼을 눌러 확인해야 할 부분, 직접 입력해 인증해야 하는 부분 등이 혼재돼 있어 가입 과정이 복잡했다.

 

새 시스템에서는 한 단계를 완료해야만 다음 화면이 나타난다. 예를 들어, 개인정보 입력창의 경우 기존에는 이름, 주민등록번호, 휴대폰번호 입력칸이 한 화면에 다 나열돼 있었지만, 개편 이후에는 이름을 입력해야 주민등록번호 입력칸이 나타나고, 주민등록번호 입력을 완료해야 휴대폰번호 입력칸이 나타난다. 가입 전 필수 확인사항의 경우에도 각 항목별로 스크롤을 끝까지 내린 후 ‘확인’ 버튼을 눌러야 다음 항목으로 넘어갈 수 있다.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 기능들도 추가됐다. 개인고객이든 법인고객이든, 자신이 보유한 차량을 10대까지 등록해 보험료를 산출할 수 있다. 가령 차량 10대를 등록한 후 그 중 7대만 선택해 건별 보험료와 총 보험료를 확인할 수 있다. 갱신계약 보험료 산출도 간편해졌다. 기존 계약과 동일한 조건을 자동으로 적용해 갱신보험료를 바로 알려준다.

 

간편인증수단은 더 다양해졌다. 네이버, 카카오톡, 토스, PASS, 금융인증서를 이용한 인증이 추가됐다. 시스템 개선 전에는 휴대폰, 공동인증서, 신용카드, 카카오페이를 통한 인증만 가능했다.

 

법인고객 대상으로는 ‘모바일가입’ 서비스를 신규 도입해 접근성을 강화했다. 이전까지는 법인명의 자동차보험에 가입하려면 반드시 PC를 이용해야만 했다. 이제는 휴대폰만 가지고도 동일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흥국화재 자동차보험실 관계자는 “개편 전까지 PC, 모바일 등 기기별로 가입 시스템을 완전히 분리 운영했다”며 “6개월에 걸친 리뉴얼 과정에서 시스템을 통합하고 기기별로 최적화된 화면을 제공하도록 설계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눈에 보이는 대로 따라가기만 하면 ‘한 번에 쉽게’ 가입을 완료할 수 있다는 게 흥국화재 다이렉트 자동차보험의 최대 강점”이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