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시, 해빙기 대비 건축공사장 안전점검 실시

지반침하, 흙막이 붕괴 등 위험 요소 중점 점검

김덕주기자 | 기사입력 2024/02/22 [07:36]

성남시, 해빙기 대비 건축공사장 안전점검 실시

지반침하, 흙막이 붕괴 등 위험 요소 중점 점검

김덕주기자 | 입력 : 2024/02/22 [07:36]

 

   

 

성남시(시장 신상진)가 오는 38일까지 해빙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대형 건축공사장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점검 대상은 7층 이상이거나 연면적 2,000를 초과하는 건축공사장 36곳이다.

 

겨우내 얼었던 땅이 녹기 시작하면서 지반구조가 약화되는 해빙기는 지반침하, 흙막이 붕괴, 건축물의 부동침하 등의 안전사고가 발생하기 쉬운 시기이다.

 

시 지역건축안전센터 소속 공무원이 안전관리자문단 자문의원(토목 분야 등), 공사관계자와 함께 토목·기초 공사 현장을 꼼꼼히 살필 예정이다.

 

주요 점검 사항은 해빙기 안전관리계획 수립·이행 여부 기초지반·절토부·굴착사면의 변형 발생 여부 가설 흙막이· 거푸집·동바리 및 비계 등의 설치 상태 점검 공사장 주변 현장관리 상태 및 건설 기계 장비 작동 상태 등이다.

 

점검 결과 보완이 필요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하고 바로 시정이 어려운 지적사항은 위험요소가 해소될 때까지 지속해서 추적관리할 예정이다.

 

성남시 관계자는 해빙기에 발생하는 안전사고는 지반침하나 붕괴로 인해 대규모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어 사전 예방이 특히 중요하다라며 철저한 사전 점검을 통해 시민과 현장 근로자 안전을 확보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