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방광염 잡아라"…동아에스티 '플리시스' 출시

이동로기자 | 기사입력 2024/02/19 [09:25]

"방광염 잡아라"…동아에스티 '플리시스' 출시

이동로기자 | 입력 : 2024/02/19 [09:25]

▲ 간질성•재발성 방광염 치료 의료기기 '플리시스'이미지제공=동아에스티     ©

 

 

동아에스티(대표이사 사장 김민영)가 간질성•재발성 방광염 치료 의료기기 '플리시스'를 출시하고,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옵션을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플리시스는 건강한 방광막을 보호하는 GAG(Glycosaminoglycans)층 성분(히알루론산과 황산콘드로이틴나트륨)을 활용한 생체재료물질로 손상된 GAG층을 직접 보충해 통증을 완화시키고 방광벽을 보호하는 의료기기다.

 

비침습적이고 간단한 시술이 가능한 플리시스는 방광 내 직접 주입해 손상된 GAG층을 보충하고, 자극물질로부터 보호막을 형성하는 기전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플리시스는 제품 멸균 후 블리스터 포장을 채택해 제품 오염을 방지하고 감염 예방에 도움을 주도록 했으며, 제품의 파손도 방지할 수 있게 구성했다.

 

또 생체재료물질을 기반으로 만들어 반복적인 시술도 부담이 적어 치료가 효과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다.동아에스티 관계자는 "플리시스는 간단한 시술로 바로 일상 복귀가 가능한 의료기기"라면서 "플리시스를 통해 방광염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의 삶의질 개선에 도움을 주고자 한다"고 전했다.

 

한편, 간질성 방광염은 치골상부의 통증과 불편감이나 주•야간 빈뇨를 유발하고 호전과 악화가 반복되면서 방광내 점막에서 오염물질 막아주는 GAG 층 손상된 경우가 많이 발견되는 질환이다.

 

뚜렷한 발병 원인은 없으며, 여성 환자가 90%를 차지하는 것으로 알려진다.

 

내시경적이나 개복을 통해 치료하는 수술적 치료와 약물 등을 이용한 비수술적 치료법이 있는데 손상된 GAG층과 유사한 성분의 약물을 방광에 주입하는 치료법이 최근에 개발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