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성남시 ‘사랑의 온도탑’ 제막…올겨울 13억원 모금 목표

5억원 이상 기부한 첫 ‘나눔명문기업 골드회원’ 가입식도 열려

김덕주기자 | 기사입력 2023/12/05 [12:01]

성남시 ‘사랑의 온도탑’ 제막…올겨울 13억원 모금 목표

5억원 이상 기부한 첫 ‘나눔명문기업 골드회원’ 가입식도 열려

김덕주기자 | 입력 : 2023/12/05 [12:01]

    


성남시는 어려운 이웃 돕기 위한 성금 모금 캠페인의 하나로 12월 5일 오전 10시 시청 1층 로비에서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했다.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주관하는 이 캠페인은 제막식을 시작으로 내년 1월 31일까지 이어진다.

 

올겨울 모금 목표액은 13억원이다.

 

목표액의 1%인 1300만원의 성금이 모금될 때마다 사랑의 온도탑 수은주는 1도씩 올라 목표액을 달성하면 100도로 표시된다.

 

지난겨울엔 13억1759만원을모금해 당시 목표액 12억원을 초과 달성했다.

 

어려운 이웃 돕기에 동참하려는 기업·기관·단체·개인은 시청, 구청, 동 행정복지센터 등 54곳에 설치된 ‘연말연시 서로 사랑 나누기’ 창구나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계좌를 통해 성금을 기부하면 된다.

 

모금액은 지역 내 저소득층 이웃에 전달해 따뜻한 겨울나기를 지원한다.

 

이날 제막 행사는 신상진 성남시장과 박광순 성남시의회 의장, 권인욱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정영배 성남상공회의소 회장 등 20여 명이 참석해 성금 기부 퍼포먼스를 벌였다.

 

이와 함께 성남지역 첫 ‘나눔명문기업 골드회원’ 가입식이 열렸다.

 

나눔명문기업은 고액 기부자(기업)들의 모임으로, 단대동 소재 MG성남제일새마을금고(이사장 김중옥)가 최근 3년간 5억원 이상을 기부해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골드회원(1억원은 그린, 3억원은 실버)으로 이름을 올렸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