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청년세대, 변화는?

김병수 기자 | 기사입력 2023/11/27 [16:20]

청년세대, 변화는?

김병수 기자 | 입력 : 2023/11/27 [16:20]

  © 관련 자료



(시사코리아-김병수 기자) 통계청은 27일, 청년세대의 다변화 현상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도록 인구주택총조사 결과를 분석하여 정리했다.

 

 2000~2020년 청년세대(만19~34세)를 대상으로 했다.

 

(청년인구) 2020년 청년세대 인구는 우리나라 총인구의 20.4%인 10,213천명 이다. 1990년 이후 청년세대 인구 비중이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으며, 2050년 11.0%로 하락할 것으로 전망

 

(교육정도) 2020년 청년세대 중 「대학이상 졸업자」 비중은 53.0%이며, 여자가 58.4%로 남자 47.8%보다 높았다. 대학이상 졸업자의 성별 비중 차이는 2015년까지 커지다가 2020년에 소폭 감소

 

(경제활동) 2020년 청년세대 중 「경제활동」 인구 비중은 62.5%이다. 여자 중「경제활동」을 한 인구 비중이 61.1%로 2000년 이후 빠르게 증가하면서 성별  비중 차이가 23.6%p(2000년)에서 2.7%p(2020년)로 축소

 

(혼인상태) 2020년 청년세대의 「미혼」 비중은 81.5%로 2000년 이후 지속적 증가 추세

 

(사회활동) 2020년 청년세대의 「사회활동」 참여율은 24.0%로 전 국민의 30.2%보다 낮았다. 10년 전에 비해 「문화분야」 활동은 다른 활동에 비해 큰 폭 증가

 

(거주유형별 특성) 2020년 「혼자 사는」 청년세대 비중은 20.1%로 2000년에 비해 약 3배 증가했다. 「부모와 동거」 하는 청년세대의 비중은 55.3%로 2015년까지 지속 증가하다가 2020년에 감소로 전환

 

(생활비 원천) 2020년 청년세대 중 65.2%는 「본인의 일‧직업(배우자포함)」을 통해 생활비를 충당하고 있다. 「부모의 도움」을 받는 청년세대는 남자가 여자보다 높고, 20~24세에서 가장 높고 30~34세에서 가장 낮음

 

(거주지 이동) 출생지 권역을 떠나 거주지를 이동한 청년세대는 2020년 기준 20.8%로 수도권에서는 중부권으로 그 외 권역에서는 수도권으로의 이동이 가장 많음

 

(통근·통학) 2020년 전체 청년세대 중 71.9%는 통근·통학하고 있었으며, 이 중「다른 시·도」로 통근·통학하는 비중은 14.4%로 나타남

 

김병수 기자(22kbs@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