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코리아

홍범도 장군, '80주기 추모식' 개최

남재균 기자 | 기사입력 2023/10/24 [16:26]

홍범도 장군, '80주기 추모식' 개최

남재균 기자 | 입력 : 2023/10/24 [16:26]

  © 홍범도 장군



(시사코리아-남재균 기자) 국가보훈부는 ‘홍범도 장군 순국 제80주기 추모 및 청산리전투 전승 103주년 기념식’을 25일 11시 국립대전현충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박민식 국가보훈부 장관, 우원식 기념사업회 이사장을 비롯해 독립유공자 유족, 독립운동 관련 단체장 및 회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민의례, 약력 보고, 추모사, 헌화·분향, 기념공연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홍범도 장군은 1895년 명성황후가 시해되자 의병을 일으켰다. 1919년 3·1운동 이후에는 의병과 동포들을 중심으로 대한독립군을 창설했고, 국내에 잠입하여 혜산진·자성군 등에서 일본군을 급습하여 전과를 거두었다.

 

 또한, 1920년 일제의 독립군 탄압 계획 등에 맞서 독립군부대를 지휘, 일본군 부대를 무찌른 봉오동전투와 청산리대첩을 승전으로 이끌었다.

 

 1943년, 76세의 일기로 순국하기 전까지 연해주에서 후진 양성에 주력했다.

 

 이에 정부는 장군의 공적을 기려 1962년 건국훈장 대통령장, 2021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을 추서했다. 

 

 국가보훈부 관계자는 “국가보훈부는 홍범도 장군을 비롯한 독립 영웅들이 조국과 민족을 위해 목숨을 걸고 싸웠던 위대한 역사를, 우리 국민들이 언제나 기억하고 예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남재균 기자(news3866@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