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동국제약, 잇몸건강24 캠페인…“신장 건강 위해 잇몸병 관리 필수”

배선규 기자 | 기사입력 2022/11/30 [17:59]

동국제약, 잇몸건강24 캠페인…“신장 건강 위해 잇몸병 관리 필수”

배선규 기자 | 입력 : 2022/11/30 [17:59]

 

 

(시사코리아 배선규 기자) 잇몸약 인사돌로 잘 알려진 동국제약이 11월 ‘잇몸건강24 캠페인’의 주제로, 신장건강과 잇몸병(치주질환)의 연관성에 대한 연구 논문을 소개했다.

 

29일 동국제약에 따르면 잇몸건강24 캠페인은 잇몸 건강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하는 활동으로, 동국제약은 캠페인을 통해 대국민 잇몸 건강 향상을 위한 잇몸 관리나 잇몸병과 전신질환의 관련성과 같은 다양한 정보와 함께 ‘잇몸이 건강해야 인생이 건강하다’는 메시지를 매월 전달하고 있다.

 

이번에 소개한 연구는 최근 네이처(Nature)의 학술 자매지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 실린 연구 결과로, 국소 치주염과 만성콩팥병 사이의 관련성에 관한 것이다. 특히 중년 및 고령층 위주로 다뤄진 기존의 신장 질환과 잇몸병의 관련성을 젊은 연령층을 대상으로 살펴봤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연구에 따르면 일부 신장 기능이 저하된 사람 중 잇몸병이 있는 경우 급성 또는 만성 콩팥병의 위험이 3.5배나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것은 치주병인균에 의한 항체의 증가가 신장 기능 손상과 관련이 있고, 치주염과 그 합병증의 부산물에 장기간 노출되면 항상성 이상으로 신장 기능이 악화될 수 있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치주염과 관련된 산화 스트레스의 증가가 또 다른 원인이 될 수 있다며 초기 만성콩팥병의 증후를 보이는 이들의 잇몸병 치료가 신장질환의 악화를 막을 수 있음이 강조됐다. 따라서 평소 건강검진에서 신장 기능 저하가 발견되었거나 가족력이 있는 등 만성콩팥병 고위험군인 경우 나이와 상관없이 잇몸 관리에 더욱 신경을 써야 한다는 분석이다.

 

통상 잇몸 건강을 위해서는 ▲올바른 칫솔질하기 ▲치과 정기적으로 방문하기 ▲의약품으로 잇몸 추가 관리하기 등 기본 구강건강 수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 칫솔질과 치과 검진을 기본으로, 이와 병행해 치조골 강화 및 항염·항균작용을 하는 잇몸약을 꾸준히 복용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