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시 보건환경연구원, 겨울철 고농도 미세먼지 집중 감시

12월부터 미세먼지 경보 발령 시 상황·대응요령 문자 서비스

오승국 기자 | 기사입력 2022/11/29 [16:53]

시 보건환경연구원, 겨울철 고농도 미세먼지 집중 감시

12월부터 미세먼지 경보 발령 시 상황·대응요령 문자 서비스

오승국 기자 | 입력 : 2022/11/29 [16:53]

▲ 보건환경연구원 미세먼지 측정 모습 (사진제공 = 광주광역시)  © 오승국 기자

 

[시사코리아 = 오승국 기자] 광주광역시 보건환경연구원은 미세먼지로부터 시민 건강 피해를 줄이기 위해 고농도 미세먼지가 자주 발생하는 12월부터 2023년 3월까지 미세먼지를 집중 감시한다.

시 보건환경연구원은 미세먼지 농도를 실시간 감시하기 위해 11개소의 도시대기측정소를 운영하고 있으며측정한 자료는 인터넷과 모바일 앱에 매시간 제공하고 있다.

미세먼지 주의보나 경보가 발령되면 언론사학교 등 약 2600여 개 기관과 문자서비스 신청자에게 팩스와 문자로 상황을 신속히 알려주며문자서비스는 광주시 홈페이지나 전화로 신청하면 무료로 받을 수 있다.

미세먼지는 입자가 작기 때문에 폐나 혈관에 침투해 호흡기질환 등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기관지가 약한 어린이나 노인들은 고농도 미세먼지가 발생하면 야외 활동을 자제하고 부득이 외출 시에는 항상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보건환경연구원 서광엽 환경연구부장은 겨울철에 고농도 미세먼지가 자주 발생할 가능성이 높으므로 미세먼지 경보가 발령되면 신속히 시민에게 전파해 미세먼지로 인한 건강 피해를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