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화순군, ‘특산자원 융복합 기술지원 사업’ 공모 선정

복숭아·블루베리·토마토·쌀 융복합 ‘반가공상품 육성’

오승국 기자 | 기사입력 2022/08/16 [16:57]

화순군, ‘특산자원 융복합 기술지원 사업’ 공모 선정

복숭아·블루베리·토마토·쌀 융복합 ‘반가공상품 육성’

오승국 기자 | 입력 : 2022/08/16 [16:57]

▲ 화순군이 제안한 ‘지역 소비처 연계 반가공상품 육성’ 사업의 개념도 (사진제공 = 화순군)  © 오승국 기자

 

[시사코리아 = 오승국 기자] 화순군(군수 구복규)이 농촌진흥청 주관 특산자원 융복합 기술지원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화순군은 지역 소비처 연계 반가공상품 육성’ 사업을 제안가장 높은 점수로 공모에 선정돼 사업비 10억 원을 확보했다.

지역 농특산물인 복숭아블루베리토마토쌀을 활용한 반가공제품을 생산해 지역소비처 연계 로컬푸드 가공품으로 육성하겠다는 추진 전략과 계획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특산자원 융복합 사업은 작목을 서로 결합하여 지역 특성에 맞는 융복합 상품개발을 통한 산업화 기반을 구축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농촌진흥청은 서류심사와 발표심사를 거쳐 전국 5곳을 선정했다사업비는 2023년 4, 2024년 6억으로 2년간 지원될 예정이다.

화순군 관계자는 지역 농산물인 복숭아블루베리 등을 활용한 농특산물 융·복합화와 농산업 창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모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