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영광군, 딸기 고설재배 배지 동력파쇄기 시연회 개최

딸기 재배농가의 배지파쇄 작업능률 20배 향상 기대

오승국 기자 | 기사입력 2020/07/03 [13:58]

영광군, 딸기 고설재배 배지 동력파쇄기 시연회 개최

딸기 재배농가의 배지파쇄 작업능률 20배 향상 기대

오승국 기자 | 입력 : 2020/07/03 [13:58]

 

 사진=영광군

 

[시사코리아 = 오승국 기자]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지난 1일 딸기 재배농가와 업체관계자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마면 일원에서 ‘딸기 고설재배 배지 동력파쇄기 시연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시연회는 딸기 고설재배 농가의 배지관리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배지 동력파쇄기를 긴급 구입하여 농기계임대사업소에 배치하였으며, 현장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농가들을 대상으로 기술 지도를 실시했다.

 

그동안 딸기 배지 파쇄작업을 수작업으로 하던 것을 농기계를 이용하여 작업함으로써 작업능률이 20배 이상 높아져 농촌일손 부족 해소와 인건비 절감 등 농가 경영비 부담을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시연회에 참석한 딸기재배 농가들 대부분은 “많은 시간과 인력을 투입하여 배지 파쇄작업을 하는 등 어려움이 많은 실정이었으나 누구나 손쉽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어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백영목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딸기 재배농가의 작업능률 향상이 기대됨과 더불어 여러 농가가 사용하는 만큼 오염성 균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반드시 농기계 소독 후 사용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농기계임대사업소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7월까지 한시적으로 농기계 임대료를 50% 감면하는 등 농가의 임대료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