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신협, 제3회 아시아 신협 리더십 프로그램 개최

한국 신협, 아시아 신협의 발전을 위한 지속적 노력 다해

최효정 기자 | 기사입력 2019/12/12 [14:56]

신협, 제3회 아시아 신협 리더십 프로그램 개최

한국 신협, 아시아 신협의 발전을 위한 지속적 노력 다해

최효정 기자 | 입력 : 2019/12/12 [14:56]

 

    

신협중앙회 아시아 신협 리더십 프로그램 수료식에서 프로그램 참석자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왼쪽 6번째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아시아신협연합회장), 10번째 윤성근 신협중앙회 기획조정실장


신협중앙회(김윤식 회장)122일부터 1212일까지 11일간 서울 프레이저플레이스 남대문 등에서 제3회 아시아 신협 리더십 프로그램(Asian Credit Union Leadership Program, 이하 ACL)을 성공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아시아 신협 리더십 프로그램(ACL)신협중앙회에서 국제협동조합 간 협동을 통해 신협운동의 3대 정신인 자조·자립·협동을 실천하고, 업무·의견 공유 등을 통해 아시아 신협 운동 발전을 촉진하고자 2017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방글라데시(1), 네팔(2), 필리핀(4), 미얀마(1), 몽골(2) 5개국 10명이 참석하여 한국 신협의 역사와 발전과정, 도전과제, 검사감독 업무, 전산 시스템, 신협 현장 방문을 통한 조합 사례 탐구, 각국의 지속가능한 발전 목표 달성을 위한 신협의 역할 등 다양한 분야에 걸친 강연 및 토론으로 진행되었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한국신협은 이번 ACL프로그램은 물론 아시아신협지도자 초청연수를 33년째 진행하는 등 국제사회에서 한국 신협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있다고 밝히며 앞으로도 한국 신협이 아시아 및 세계 신협의 발전을 위해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 신협은 자산 100조 원, 이용자 1,300만 명으로 아시아 1, 세계 4규모이며, 신협중앙회 김윤식 회장은 아시아신협연합회(ACCU) 회장과 세계신협협의회(WOCCU) 이사로서 전 세계에 한국 신협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내년, 창립 60주년 기념식을 앞둔 한국 신협은 세계신협협의회(WOCCU)와 아시아신협연합회(ACCU)의 이사회를 한국에서 동시 개최하여 글로벌 신협의 리더로서의 역할을 다할 것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