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랏빛 향기에 반하다’ 담양 고서포도축제 23일 개막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증암천 생태공원 일원

이훈 기자 | 기사입력 2019/08/20 [18:37]

‘보랏빛 향기에 반하다’ 담양 고서포도축제 23일 개막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증암천 생태공원 일원

이훈 기자 | 입력 : 2019/08/20 [18:37]

 

▲ 사진=담양군

 

[시사코리아 = 이훈 기자]담양 고서면은 오는 23일부터 3일간 증암천 생태공원 일원에서 ‘포도미인, 보랏빛 향기에 반하다’를 주제로 ‘제10회 고서포도축제‘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축제는 고서포도축제추진위원회가 주최하고, 고서면 기관·단체, 고서농협 등 각 기관과 사회단체가 후원해 ‘담양 고서포도’의 우수성을 알리고, 직거래 홍보 및 판촉행사 등 소비촉진을 위해 마련됐다.

 

축제 전날 포도품평회를 시작으로 축제장 내에 관광객이 체험 할 수 있는 포도품종별 전시장, 포도와인 담그기, 포도 족욕체험, 포도 빨리먹기대회, 포도상자 접기, 포도 깜짝 세일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관객을 맞이한다.

 

또한 향토음식 먹거리장터, 포도막걸리 시음 및 부침개와 관광객 포도시식회, 야시장, 염색체험, 공예체험, 드론체험장도 함께 운영하며, 싱싱하고 맛있는 포도를 현장에서 구입할 수 있는 직거래 장터도 함께할 수 있다.

  이와 함께 23일 오후 7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박서진 등 국내 유명가수가 출연하는 축하공연을 중심으로 24일 라디오스타, 품바 한마당, 주민과 관광객이 함께하는  노래자랑을 열어 축제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 예정이다.

 

축제 관계자는 “고서 포도의 우수성을 알리고, 누구나 참여해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주민과 관광객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한편, 고서포도축제는 격년제로 펼쳐지며, 다채로운 체험행사를 통해 소비자에게 보다 친숙한 이미지를 부각해 ‘담양 고서포도’의 브랜드 파워를 높여가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