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코리아

서울시, 영구임대주택 예비입주자 모집

윤혜진 기자 | 기사입력 2015/07/30 [09:42]

서울시, 영구임대주택 예비입주자 모집

윤혜진 기자 | 입력 : 2015/07/30 [09:42]
[시사코리아=윤혜진 기자] 서울시는 영구임대주택 예비입주자를 모집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되는 물량은 강북, 노원, 강서 등 8개구 30개 단지 총 1950가구다. 공급주택은 전용면적 23~41㎡형이다. 임대료 수준은 기초생활수급자 기준으로 보증금은 148만~357만원이다. 월 임대료는 3만5900~7만1160원이다.

예비입주자 모집은 8월17일부터 21일까지다. 신청자격은 입주자 모집공고일 현재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세대 구성원이다. 기초생활수급자, 보호대상 한부모가족, 저소득 국가유공자,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북한이탈주민, 장애인 등도 포함된다.

입주자 선정은 '주택공급에 관한 규칙'에 따른다. 같은 순위 안에서 경쟁이 있을 때는 '서울시 공공임대주택 운영 및 관리규칙'의 영구임대주택 입주대상자 선정기준표에 따라 서울시 거주기간, 세대주 연령, 세대원수, 가점 항목별 배점에 의한 종합점수 순으로 선정한다.

예비입주자는 9월21일 선정·발표된다. 예비입주자로 선정되면 기존 대기자가 우선 입주한 후 모집 순번에 따라 입주가 가능하다.

공급신청은 거주지 동 주민센터를 통해 현장접수만 가능하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SH공사 홈페이지(www.i-sh.co.kr)나 한국토지주택공사(LH) 홈페이지(www.lh.or.kr)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문의는 SH공사 콜센터(1600-3456), LH 콜센터(1600-1004)로 하면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서울시, 영구임대주택 예비입주자 모집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