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민주당 논평] 4.19혁명 제53주년을 맞아

"성공한 정부가 되기 위해 4.19정신을 깊이 새기길 바란다"

구종률 기자 | 기사입력 2013/04/19 [09:19]

[민주당 논평] 4.19혁명 제53주년을 맞아

"성공한 정부가 되기 위해 4.19정신을 깊이 새기길 바란다"

구종률 기자 | 입력 : 2013/04/19 [09:19]
4.19혁명은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해 우리 국민이 궐기한 최초의 시민혁명이었다.
 
이후 민주주의의 역사는 다시 군사독재와의 기나긴 항거로 이어졌지만, 4.19의 정신은 면면히 계승되어 민주정부의 수립과 민주주의의 발전을 이룩하게 한 모태가 되었다.
 
4.19혁명은 민의를 거스른 권력은 결코 국민의 심판을 피할 수 없다는 민주주의의 원칙을 역사에 아로 새겼다.
 
4.19혁명은 민의를 따르지 않고는 성공할 수 없다는 점을 위정자에게 일깨운 동시에 국민의 참여만이 민주주의의 승리를 가능하게 한다는 교훈을 우리 모두에게 주었다.
 
4.19혁명 53주년을 맞아 우리 국민 모두가 서슬 퍼런 독재의 총칼 앞에서 분연히 맞서 싸우다 산화한 민주영령들의 영전에 머리 숙여 민주주의의 참뜻을 되새기는 날이 되었으면 한다.
 
취임 두 달이 안 된 박근혜 정부는 4.19혁명 53돌을 맞아 국민들로부터 박수받는 성공한 정부가 되기 위해 4.19정신을 깊이 새기길 바란다.
 
                                                2013년 4월 19일
                                              민주당 대변인 김현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