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김기현 "靑, 윤진숙 임명 당내 부정적 의견 참조해 결정해야"

구종률 기자 | 기사입력 2013/04/12 [14:56]

김기현 "靑, 윤진숙 임명 당내 부정적 의견 참조해 결정해야"

구종률 기자 | 입력 : 2013/04/12 [14:56]
새누리당 김기현 원내수석부대표는 12일 윤진숙 해양수산부 장관 후보자 임명 논란에 대해 당내 부정적 기류를 전달하면서 "임명권자가 이런 사항을 참조해 최종적으로 결정하는 것이 좋을 것 같다"고 의견을 밝혔다.

김 수석부대표는 이날 YTN 라디오 '전원책의 출발 새아침'에 출연해 "당내 많은 의원이 윤 후보자에 대해 바람직하지 않다는 생각들을 하고 있는 것이 확인됐고 저 개인적으로도 부정적 의견이 더 강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수석부대표는 추가 경정예산 편성에 대해서는 "추경 목적에 맞도록 필요하고 충분한 만큼 해야 하지 않겠느냐"며 "액수가 구체적으로 얼마가 될 지는 지금 당정 협의를 계속하고 있고, 다음 주중에 최종 결정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김 수석부대표는 국회 상임위 차원에서 진주의료원 폐업에 대한 청문회를 개최하자는 민주당의 요구에 대해서는 "지방자치에 속하는 사항인데 청문회를 해서 정치 쟁점화하겠다고 하는 것은 민주당의 목적이 어디 있는 것인지 의심스럽다"며 반대 견해를 밝혔다.

앞서 새누리당 정책위 의장단과 국회 상임위 간사 등은 최근 모임에서 윤 후보자 임명이 적절치 않다는 의견을 모아 이한구 원내대표에게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이한구 원내대표도 청와대에 당내 기류를 전달해 청와대가 윤진숙 후보자에 대한 임명을 강행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구종률 기자 (jun9902@sisakorea.kr)

  • 도배방지 이미지

원내수석부대표,새누리,윤진숙,김기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