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노회찬 대표 "안철수 노원병 출마에 실망"

구종률 기자 | 기사입력 2013/03/04 [10:12]

노회찬 대표 "안철수 노원병 출마에 실망"

구종률 기자 | 입력 : 2013/03/04 [10:12]
진보정의당 노회찬 공동대표는 4일 MBC 라디오 '손석희의 시선집중'에 출연, '안후보가 직접 전화해 노원병 출마에 대해 양해를 구했다'는 보도에 대해 "안보와 덕담 수준의 얘기들이 있었고 노원병 출마 문제나 양해 문제는 전혀 언급된 바가 없다"며 "아마 저한테 그렇게 양해를 구했다면 제가 솔직하게 제 생각을 말씀을 드렸을 거다. 그런데 그렇진 않았다" 고 밝혔다.

노 대표는  "나중에 알고 보니 기자회견을 잡아놓고 1시간 반 전에 저한테 전화해 간단한 통화한 뒤에 마치 양해를 구한 것처럼 각본을 짜 맞추듯 하는 것은 새 정치가 아니지 않느냐. 저희들로선 하고 싶지 않은 구태정치"라며 지적했다. 

그러면서 "안 교수가 출마한다면 야권후보 중에 가장 경쟁력 있는 후보인데 그러면 가장 어려운 곳에 나갈 수도 있는 것 아니냐. 여기는 자신이 아니더라도 야권이 의석을 확보할 수 있는 지역"이라며 "안 교수가 노원병에 출마한다면 야권의석을 늘리는 데 기여하지 못하게 된다. 자신의 역할에 대한 의미부여가 너무 미미한 것 아니냐"고 실망감을 표현했다.

노원병 지역에 노 대표의 부인 출마설에 대해선 "그 부분은 아직 확정된 바는 없다"면서도 "지역의 여러 단체들에서 추천되고 있는 상황이고, 당내에서도 추천되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저희가 후보를 내려고 하는 것은 저희가 나가서 승산이 있기 때문에 후보를 내려고 하는 측면도 있다"며 "당연히 가장 경쟁력 있는, 득표력 있는 후보를 내야지 특정한 연고 때문에 후보를 내는 식으로 처리하진 않을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구종률 기자 (jun990222@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손석희의 시선집중,진보정의당,노회찬,노원병 출마,안철수 관련기사목록